관리 메뉴

31

#46. 영국 워홀 D+52 :: 드디어 디스카운트 카드 get!! 본문

Europe/16-18 United Kingdom

#46. 영국 워홀 D+52 :: 드디어 디스카운트 카드 get!!

L I S A 2016.10.14 00:31

죽음의 오전 시간을 보내고....()

집에 오자마자 시체처럼 잠들었다 간신히 일어나서 막스 출근을 했다.

피곤해 죽는줄.

페이슬립때문에 크레이그 오자마자 들들 볶았는데

오늘 뭐 접속이 안된다 그래가지고 결국 피플 시스템 비밀번호 못바꿈 ^.^

내 페이슬립은 언제볼 수 있나여...

다시 내 자리로 돌아가 틸 열심히 보다가

제임스가 crisps 채우라고 해서 또 열심히 채우고

다 하고나니 밀크 채우라 해서 또 열심히 채우고

있었는데

갑자기 스토어매니저가 와서 Here's your discount card Lisa!

라고 말함.

오예.

뭔가 겁내 비밀스럽게 봉투에 넣어져 있었음.

근데 넘 바빠서 뜯어볼 시간이 없어서 주머니에 넣고

브레이크 전까지 계속 일했다.


Ta da-!


디자인은 구리지만........... 무려 20%나 할인받을 수 있음.

레디밀이나 잔뜩 쟁여야겠다.


오늘도 틸 별로 안봐서 넘나 좋았음.

물건채우는건 힘들긴하지만 말하는것보다 스트레스 덜받아서 좋다 ㅎㅎㅎ

오늘 내가봐도 정리 너무 잘해놔서 뿌듯했음.


3일 연속으로 일하니까 죽을맛이다 ㅠㅠㅠㅠ

집-스벅-집-막스-집 이 루틴을 3일연속 반복하니

시간이 진짜 훅 갔음..

두탕 뛰는날은 잠자는시간보다 일하는 시간이 더 길다 ㅠㅠ

내팔자야..

낼은 그래도 스벅만 출근하면 오후에 쉼!!


0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