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2

#3. <헬싱키 여행> Both Helsinki, 조성진 리사이틀 본문

Europe/19 Finland

#3. <헬싱키 여행> Both Helsinki, 조성진 리사이틀

L I S A 2019. 11. 15. 05:52

호스텔에 체크인하러 왔다.

홈페이지에서 프로모션해서 아고다에서보다 싸게 삼.

그래도 1박에 50유로였지만......

헬싱키 중심가에서 트램으로 두정거장 정도였으니 그리 위치가 나쁘지는 않았다.




1인실치고 방이 꽤 넓었다.

하지만 리뉴얼이 된 방이 아닌듯 했다....

군데군데 부서져있고,, 화장실 조명은 왜때문에 노랗져...

화장실이 쩜 에러였지만 하룻밤 자기에는 괜찮았다.

집에가서 씻음 되니깐.... 




방 뷰는 좋았다.

새벽부터 일어나서 난리치고 왔더니 피곤해서 낮잠 한시간 자주고 일어나서 공연을 보러갔다.

가는길에 커피한잔이라도 사마시고 가려고 했는데 일어나서 공연보러 준비하러 가는데 시간을 많이 쓰지도 않았는데, 공연 시작시간이 간당간당해서 바로 공연장으로..




나 왜이렇게 여기 자주오는 느낌이지.

여튼 10개월만에 또왔구요...?




오늘의 프로그램북 (무료)

였음.




자리는 뒷쪽이지만 잘 보였는데, 안전 바 같은 것 때문에 시야에 거슬렸다.

앉은키가 작은게 문제




왜 내가 공연 보러오는 날마다 중계를 하는건지.

나중에 유튭에서 중계영상 봤는데 내 얼굴은 당연 나오지 않았지만, 내 자리가 보이긴 하더라.

나만 알아볼 수 있는 나의 형체..ㅎ




인터미션때 배가 너무 고파서 개 비싼 스무디를 사마셨다.

맛도 그냥 그래....




공연 후 인사하러 나왔을 때.

앵콜곡은 2곡을 쳤는데 제목이 갑자기 생각이 안난다.

유튜브 영상에 나오니 영상 참조.

하룻동안 아주 자알 돌아다님.

집에 갈 때 기다려서 사인받으려는 팬들이 꽤 많았는데 사인이고 뭐고 나는 배가 고팠기에 바로 나왔다

늦게까지 문연데가 에스프레소 하우스밖에 없길래 거기가서 대충 커피와 시나몬롤로 저녁을 때움.

이번여행 왜이로케 안습...?

ㅠㅠ

그래도 공연은 좋았다고한다..

0 Comments
댓글쓰기 폼